Depiction of 만연사
PropertyValue
foaf:depiction
dcterms:description
  • 만연사는 고려 21대 희종 4년(1208)에 만연선사(萬淵禪師)가 창건한 절이다. 어느 날 만연선사가 무등산에 있는 원효사에서 수도를 마치고 조계산에 있는 송광사로 돌아가는 길에 무등의 주봉을 넘어 남으로 내려오면서 지금의 만연사 나한전이 서 있는 골짜기에서 잠시 쉬다 잠이 들었다. 이내 16나한이 석가불을 모실 역사를 하고 있는 꿈을 꾸다가 잠이 깨었는데 사방을 둘러보니 어느새 눈이 내려 온 누리를 하얗게 덮었다. 그런데 선사가 누운 자리 주변만 눈이 녹아 김이 나고 있는 것을 보고 신기하게 여겨 그곳에 머물며 토굴을 짓고 수도하다가 만연사를 세웠다.
rdfs:label
  • 만연사
knpsprop:nationalpark
rdf:type